동작문화재단, ‘별.거.안.인문학’강연 개최 김국제 대표기자 2019.11.04 09:30


<인문학도시 동작 오디세이> 추진에 앞선 시범 프로그램

동작문화재단(대표이사 이진호)이 지역주민들의 인문학에 대한 관심과 수요를 파악하고 지역주민의 인문학적 소양 향상을 위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. 

 

동작문화재단은 지역 내 인문학 사업 협력체계를 활용한 <인문학도시 동작 오디세이> 추진에 앞서 시범 프로그램인 <별.거.안.인문학> 강연을 개최한다.

 

사당솔밭도서관을 비롯한 동작구 구립도서관 3곳에서 4회차 강연을 통해 11월 한 달간 매주 수요일에 진행될 예정이다. 

 

<별.거.안.인문학>은 ‘별거 아닌 인문학’이란 뜻으로, 인문학이 일상과 따로 분리되는 것이 아니라 어렵고 특별할 것 없이 생활 속에서 쉽게 접할 수 있다는 중의적 취지의 의미를 담아 강연 주제를 정했다.

 

이번 강연은 2가지 소주제로 진행된다. 먼저 <우리 아이 인싸로 키우는 독서와 글쓰기>란 주제로 11월 6일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 30분까지 동작상도국주도서관에서 첫 강연이 시작되며, 11월 27일 동일한 시간에 동작어린이도서관으로 장소를 옮겨 학부모 대상으로 두 번째 강연을 개최한다. 

 

이어서 <글을‘잘’쓰고 싶은 당신에게>란 주제로 11월 13일 오전 10시 30분부터 12시 30분까지 한 차례, 11월 20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사당솔밭도서관에서 총 두 차례에 걸쳐 동아리 및 직장인 대상으로 진행한다. 

 

이진호 대표이사는 “이번 강연을 통해 동작구민들의 인문학적 소양이 높아지고 2020년부터 시작될 <인문학도시 동작 오디세이>의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"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. 

 

<별.거.안.인문학>의 모든 강좌는 무료이며, 회차별로 선착순 30명을 모집한다. 자세한 내용은 동작문화재단 문화정책팀(☎ 070-7204-3252)으로 문의하면 된다.

 

동작뉴스와 사전협의 없이 본 기사의 무단 인용이나 도용, 전재 및 재배포를 금합니다. 이를 어길 시 민,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.


기사입력: 2019/11/04 [09:30]
최종편집: ⓒ 동작뉴스


URL 복사
x
  • 위에의 URL을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.